2024년 02월 28일

19세기 후반에 제작된 사진엽서 속 스코틀랜드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1
▲ 1870년대, 스코틀랜드 글래스고 대성당(Glasgow Cathedral)과 묘지. 스코틀랜드 본토에서 가장 오래된 성당으로 1136년에 봉헌되었으며, 종교개혁 이후 유일하게 살아남은 중세시대의 성당이다.

 

엘리자베스 2세가 즉위 25주년(1977년)을 기념하는 실버 주빌리(Silver Jubilee)와 즉위 60주년(2012년)을 기념하는 다이아몬드 주빌리(Diamond Jubilee)를 맞아 글래스고 대성당의 추수감사절 예배에 참석하기도 했다.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3
▲ 글래스고 대성당의 현재 모습.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5
▲ 1869년, 스코틀랜드 스털링에 있는 던블레인 대성당(Dunblane Cathedral). 대부분의 건물은 13세기에 증축되었으나 남쪽의 종탑 하단부분은 11세기에 지어졌다.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7
▲ 던블레인 대성당(2012년).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9
▲ 1870년대, 스코틀랜드 던켈드 대성당(Dunkeld Cathedral). 1260년에 건립이 시작되어 241년 만인 1501년에 완공되었기 때문에 고딕양식과 노르만양식이 혼재해있다.

 

현재는 스코틀랜드 교회의 예배장소로 사용되고 있지만, 여전히 옛날 그대로 ‘대성당’의 이름을 유지하고 있다.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11
▲ 던켈드 대성당의 현재 모습.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13
▲ 1869년, 스코틀랜드 트로삭스 호텔(The Trossachs Hotel)의 모습.

 

19세기에 지어진 이후 아름다운 경치로 전성기에는 빅토리아 여왕이 머물렀을 정도였으나 노후화로 방치되다가 복원되었고, 현재는 티 모르 트로삭스(Tigh Mor Trossachs)라는 이름으로 영업 중이다.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15
▲ 트로삭스 호텔 주변의 아름다운 풍경.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17
▲ 1864년, 스코틀랜드 로슬린 예배당(Rosslyn chapel) 내부. 스코틀랜드 미들로디언(Midlothian)의 로슬린 마을에 위치한 예배당으로 15세기에 설립되었다.

 

1560년 스코틀랜드 종교개혁 이후 예배당은 폐쇄되어 쇠락하였으나, 1842년에 빅토리아 여왕이 방문하여 예배당 보존에 대한 의견을 표명하면서 복원되기 시작해 1861년부터 스코틀랜드 성공회 예배장소로 부활하였다.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19
▲ 로슬린 예배당의 외관.

 

2003년, 댄 브라운(Dan Brown)의 소설 ‘다빈치 코드(The Da Vinci Code)’에 등장하면서 세계적으로 유명해지기 시작했고, 2006년 개봉한 동명의 영화 ‘다빈치 코드’에도 나오면서 인기 관광지가 되었다.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21
▲ 영화 ‘다빈치 코드(2006)’에 등장한 로슬린 예배당.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23
▲ 1868~1869년, 스코틀랜드 애비 크레이그(Abbey Craig)에서 내려다본 스털링(Stirling) 전경.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25
▲ 1868년, 해발 111m의 언덕 애비 크레이그 위에 세워진 월레스 기념비(Wallace Monument).

 

영화 브레이브하트(Braveheart, 1995)의 주인공으로 유명한 스코틀랜드 독립군 지도자인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을 기리는 67m의 탑이다.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27
▲ 애비 크레이그와 월레스 기념비 전경.

 

월레스 기념비는 19세기에 스코틀랜드 국가정체성 확립의 일환으로 모금운동을 통해 스코틀랜드 건축가 존 토머스 로치드(John Thomas Rochead, 1813~1878)의 설계로 지어졌다.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29
▲ 영화 ‘브레이브하트(1995)’의 윌리엄 월레스 경(배우: 멜 깁슨)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31
▲ 1868~1869년, 스코틀랜드 스털링 성(Stirling Castle). 삼면이 가파른 절벽으로 둘러싸인 요새 형태로, 견고한 방어구조를 갖추고 있어서 스코틀랜드의 주요 군주들이 거주지로 가장 많이 머무른 곳이다.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33
▲ 상공에서 본 스털링 성(2016년)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35
▲ 1869년, 스코틀랜드 아크레이 호수(Loch Achray)와 배경으로 보이는 해발 729m의 ‘벤 베뉴(Ben Venue)’. 벤 베뉴는 게일어에서 유래된 것으로 ‘미니어처 산’을 뜻한다.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37
▲ 1875년, 벤 베뉴(Ben Venue) 기슭에 있는 카트린 호수(Loch Katrine)의 트로삭스 부두(Trossachs Pier)에 정박해 있는 증기선 롭 로이호(S.S. Rob Roy).

 

1843년, 카트린 호수에 유람선 관광이 도입된 이래 현재도 증기여객선이 운행하고 있다. 사진 속의 롭 로이호는 1900년에 폐선되었으나, 이후 도입된 월터 스콧호(SS Sir Walter Scott)가 122년째 역사를 이어가고 있다.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39
▲ 현재 운행 중인 월터 스콧호(SS Sir Walter Scott).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41
▲ 1865년, 스코틀랜드 에든버러의 홀리루드 궁전(Holyrood Palace)과 예배당.

 

1128년에 스코틀랜드의 왕 데이비드 1세(David I of Scotland)에 의해 지어졌으며, 현재는 매년 여름초 엘리자베스 2세가 일주일 정도 머무는 시기를 제외하면 연중 일반에 공개되어 있다.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43
▲ 정면에서 본 홀리루드 궁전.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45
▲ 1875년, 스코틀랜드 에든버러의 캐논게이트 톨부스(Canongate Tolbooth). 1591년에 에든버러 구시가지에 스코틀랜드 중세양식으로 지어진 건물이다.

 

1875년까지 법원과 감옥, 마을의회 등으로 사용되었으나 지금은 에든버러의 민간역사를 보여주는 피플스토리 뮤지엄(The People’s Story Museum)으로 운영되고 있다.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47
▲ 케논게이트 톨부스(2009년).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49
▲ 1864~1870년경, 스코틀랜드 에버딘의 발고니 다리(Brig o’ Balgownie).

 

1320년경에 화강암과 사암으로 지어진 것으로, 돈강에 걸쳐있어서 원래 ‘돈 다리(Bridge of Don)’라고도 불렸다.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51
▲ 상공에서 본 발고니 다리.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53
▲ 1864~1865년, 성문 밖에 있는 퍼레이드 광장인 ‘캐슬 에스플러네이드(Castle Esplanade)’에서 바라본 에든버러 성(Edinburgh Castle).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55
▲ ‘캐슬 록’ 위에 지어진 에든버러 성.

이 언덕은 1297년 제1차 스코틀랜드 독립전쟁의 스털링다리 전투(Battle of Stirling Bridge) 당시 윌리엄 월레스 경(Sir William Wallace, 1270~1305)의 작전본부가 있던 곳이다. 57
▲ 1864~1865년, 에든버러 구시가지 그래스 마켓(Grass Market)과 뒤쪽으로 보이는 에든버러 성.

 

그래스 마켓은 1980년대 이후 관광지로 빠르게 발전했지만, 1800년대에는 아일랜드 이민자들의 유입으로 불결하고 가난한 지역이었으며 1864년까지는 공개처형이 이루어지던 끔찍한 장소였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