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3월 01일

세계에서 기온이 가장 안정적인 곳 vs 극단적인 곳

가장 안정적인 기온


브라질 북동부 해안에서 354km 떨어진 곳에 위치한 ‘페르난두 지 노로냐(Fernando de Noronha) 군도’는 1988년 브라질 정부에 의해 국립해양공원으로 조성되었으며, 2001년에는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된 천혜의 관광지이다.

 

도시와 멀리 떨어진 곳답게 멋진 해변과 아름다운 풍광으로 유명한데, 특히 연중 기온의 변화가 세계에서 가장 적은 곳으로 일 년 내내 평균 28℃를 유지한다. 1
▲ 페르난두 지 노로냐 위치


총 21개의 화산섬으로 이루어진 곳으로, 이중 유일하게 사람이 사는 곳은 군도와 이름이 같은 페르난도 지 노로냐 섬이다.

 

도시와 멀리 떨어진 곳답게 멋진 해변과 아름다운 풍광으로 유명한데, 특히 연중 기온의 변화가 세계에서 가장 적은 곳으로 일 년 내내 평균 28℃를 유지한다.

 

도시와 멀리 떨어진 곳답게 멋진 해변과 아름다운 풍광으로 유명한데, 특히 연중 기온의 변화가 세계에서 가장 적은 곳으로 일 년 내내 평균 28℃를 유지한다. 3
▲ Praia da Cacimba do Padre 해변

 

1911년부터 1966년까지 기록된 섬의 최저기온은 1913년 11월 17일에 기록된 18.6℃였으며, 최고기온은 1965년 3월 2일의 32℃였다. 수십 년간 측정된 고온과 저온 간의 차이가 불과 13.4℃인 것이다.

 

도시와 멀리 떨어진 곳답게 멋진 해변과 아름다운 풍광으로 유명한데, 특히 연중 기온의 변화가 세계에서 가장 적은 곳으로 일 년 내내 평균 28℃를 유지한다. 5
▲ 페르난두 지 노로냐의 연중 변화없는 기온


이는 세계에서 가장 극단적인 기온차를 자랑하는 러시아의 야쿠티아(사하공화국)와 비교해보면 그야말로 천국이다.

 

가장 극단적인 기온


야쿠티아 지방의 베르호얀스크(Verkhoyansk)는 1885년부터 기옥을 측정해왔는데 당시 기록된 온도가 무려 -67.8℃였다.

 

도시와 멀리 떨어진 곳답게 멋진 해변과 아름다운 풍광으로 유명한데, 특히 연중 기온의 변화가 세계에서 가장 적은 곳으로 일 년 내내 평균 28℃를 유지한다. 7
▲ 베르호얀스크 위치


반면 2020년 6월 20일에는 38.0℃를 기록함으로써 1988년 7월 25일 관측된 37.3℃의 기록을 경신했다.

 

이로써 온도차 무려 105.8℃로 세계에서 가장 큰 온도범위를 나타내는 곳으로 기록되었으며, ‘105°C’를 넘는 극단적인 기온을 나타내는 지구상의 유일한 곳으로 등극하였다.

 

도시와 멀리 떨어진 곳답게 멋진 해변과 아름다운 풍광으로 유명한데, 특히 연중 기온의 변화가 세계에서 가장 적은 곳으로 일 년 내내 평균 28℃를 유지한다. 9
▲ 베르호얀스크 최저기온 기념판

 

역시 세계 최저기온이라면 뒤지지 않는 러시아 ‘오이먀콘(Oymyakon)’ 마을의 경우, 광장에 -71.2℃(1924년 1월)의 기념비까지 세워서 추위부심을 내세우고 있지만 이는 비공식 기록이고 공식 기록은 1933년 2월 6일에 측정된 -67.7℃이다.

 

최저기온은 두 곳이 비슷하지만 오이먀콘의 최고기온은 2010년 7월 28일에 기록된 34.6°C로 온도범위는 겨우(?) 102.3℃에 그친다. 만일 비공식 최저 기록인 -71.2℃를 기준으로 한다면 그제야 베르호얀스크와 같은 105.8°C를 나타내게 된다.

 

도시와 멀리 떨어진 곳답게 멋진 해변과 아름다운 풍광으로 유명한데, 특히 연중 기온의 변화가 세계에서 가장 적은 곳으로 일 년 내내 평균 28℃를 유지한다. 11
▲ 베르호얀스크의 여름

 

두 마을 모두 ‘추위부심’을 가지고 최저기온을 경쟁하는 마을이지만, 냉탕-온탕을 오가는 극단적인 온도차는 베르호얀스크가 한수 위인 셈이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