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2월 24일

1971년, 영화 ‘미이라의 저주’를 촬영 중인 발레리 레온(Valerie Leon)

1971년, 공포영화 ‘미이라의 저주(Blood from the Mummy’s Tomb)’를 촬영하기 위해 의상을 갖춰 입은 발레리 레온(Valerie Leon).

영국의 배우 발레리 레온은 당시 28세(1943년생). 180cm의 키와 아름다운 외모로 ‘잉글랜드의 라켈 웰치(English Raquel Welch)’라는 별명으로 불리며 1970년대에 전성기를 달렸다.

1971년, 공포영화 '미이라의 저주(Blood from the Mummy's Tomb)'를 촬영하기 위해 의상을 갖춰 입은 발레리 레온(Valerie Leon). 1

1971년, 공포영화 '미이라의 저주(Blood from the Mummy's Tomb)'를 촬영하기 위해 의상을 갖춰 입은 발레리 레온(Valerie Leon). 3

1971년, 공포영화 '미이라의 저주(Blood from the Mummy's Tomb)'를 촬영하기 위해 의상을 갖춰 입은 발레리 레온(Valerie Leon). 5

1971년, 공포영화 '미이라의 저주(Blood from the Mummy's Tomb)'를 촬영하기 위해 의상을 갖춰 입은 발레리 레온(Valerie Leon). 7

1971년, 공포영화 '미이라의 저주(Blood from the Mummy's Tomb)'를 촬영하기 위해 의상을 갖춰 입은 발레리 레온(Valerie Leon). 9

1971년, 공포영화 '미이라의 저주(Blood from the Mummy's Tomb)'를 촬영하기 위해 의상을 갖춰 입은 발레리 레온(Valerie Leon). 11

1971년, 공포영화 '미이라의 저주(Blood from the Mummy's Tomb)'를 촬영하기 위해 의상을 갖춰 입은 발레리 레온(Valerie Leon). 13

1971년, 공포영화 '미이라의 저주(Blood from the Mummy's Tomb)'를 촬영하기 위해 의상을 갖춰 입은 발레리 레온(Valerie Leon). 15

1971년, 공포영화 '미이라의 저주(Blood from the Mummy's Tomb)'를 촬영하기 위해 의상을 갖춰 입은 발레리 레온(Valerie Leon). 17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