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3월 01일

1930년대 vs 2010년대, 미국 여성들의 결혼에 대한 생각 변화

1930년대 미국 여성들의 결혼에 관한 기사


– 매일신보 1932년 5월 17일자 ,’근대 아메리카 아가씨들의 결혼에 대한 동향

 

현대(1932년) ‘아메리카’ 여성들은 결혼에 관하여 어떠한 생각을 가지고 있는가.

 

여기에 대하여 그 대표적이 될만한 것을 최근 부리마 여자대학에서 조사한 결과에 의하면 무슨 일에든지 첨단적 경향을 다분히 가지고 있는 ‘양키걸’도 결혼이나 가정이라는 자기 목전에 닥친 사실문제에 관하여서는 모두가 일반으로 보수적이라는 것을 알 수 있었습니다.


그 특징으로서는 질문에 응답한 학생 중의 83%가 결혼을 희망하였는데 사람들의 대개가 교회에서 정식으로 결혼하기를 희망하였으며, 동거 후에는 사랑하는 남편을 위하여 모든 것을 희생해 바치기를 아까워하지 않겠다고 맹세한 사람이 94%에 달하였다고 합니다.

 

만일 성격이 상합(相合)하지 않을 때에는 이혼을 승인하는 사람이 89%였다고 합니다.

※ 부리마 여자대학: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브린마에 위치한 여자대학교인 브린마 칼리지(Bryn Mawr College)를 말한다. 1885년에 설립되었으며 미국에서 여성에게 최초의 박사학위를 수여한 곳이다. 1
▲ 매일신보 1932.05.17.


그리고 떠들던 시험결혼(試驗結婚)에 대하여서는 91%의 대다수가 부정하였습니다. 또 사랑을 위하여서는 대상의 교육이 있고 없는 것을 문제로 삼지 않겠다고 한 사람이 83%이고, 마지막으로 다른 인종 간의 결혼에 관하여서는 63%가 찬성하였는데 아마 연애에는 국경이 없다는 것이겠지요.


대략 이상과 같은 것이 ‘아메리카’여성의 결혼에 관한 경향입니다. 산아제한에 관하여서는 55%가 찬성하였는데, 그 이유로는 먼저 급한 것은 자기들의 의식주라고 하였습니다.

 

부리마 여자대학: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브린마에 위치한 여자대학교인 브린마 칼리지(Bryn Mawr College)를 말한다. 1885년에 설립되었으며 미국에서 여성에게 최초의 박사학위를 수여한 곳이다.

 

현대 미국인의 결혼 여론조사

 

1. 미국 여론조사기관 퓨리서치센터(Pew Research Center)에 따르면, 2016년 18세 이상 미국인의 50%만이 결혼했다. 이는 1960년(72%)과 비교하면 20% 이상 낮아진 수치이다.

 

※ 부리마 여자대학: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브린마에 위치한 여자대학교인 브린마 칼리지(Bryn Mawr College)를 말한다. 1885년에 설립되었으며 미국에서 여성에게 최초의 박사학위를 수여한 곳이다. 3


결혼율이 감소하는 것과 반대로 이혼율은 증가했다. 2015년 50세 이상 부부 1,000명당 10명이 이혼했는데 이는 1990년의 5명에서 두배로 증가한 수치이다.

 

2. 시험결혼(동거)에 대해서는 30년대에는 91%가 부정적인 입장이었으나 2016년 현재 동거하는 미국인들의 수는 약 1800만 명에 달한다.

 

동거인의 절반은 35세 미만이지만, 50세 이상에서 가장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2016년 전체 동거 성인의 23%를 차지하는 것이 50세 이상이며, 2007년 이후 50세 이상 동거인의 수는 75% 증가했다. 50세 이상 동거인의 수가 증가하는 것은 이 연령대의 이혼율 증가와 일치한다.

 

3. 퓨리서치센터에 따르면, 2015년 미국의 신혼부부 6명 중 1명은(17%) 다른 인종이나 다른 민족인 배우자와 결혼했다. 이는 1967년의 3%에 비하면 꾸준히 증가한 수치이다.

※ 부리마 여자대학: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브린마에 위치한 여자대학교인 브린마 칼리지(Bryn Mawr College)를 말한다. 1885년에 설립되었으며 미국에서 여성에게 최초의 박사학위를 수여한 곳이다. 5


4.
 1932년에는 브린마 칼리지의 학생 중 83%가 결혼을 희망하였으나 2017년 8월 퓨 리서치 센터가 미국 성인 4,971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에 따르면 14%가 결혼을 원하지 않는다고 답했다.

 

※ 부리마 여자대학: 미국 펜실베이니아주 브린마에 위치한 여자대학교인 브린마 칼리지(Bryn Mawr College)를 말한다. 1885년에 설립되었으며 미국에서 여성에게 최초의 박사학위를 수여한 곳이다. 7


또 27%는 결혼하고 싶은지 잘 모르겠다고 답했으며
58%만이 결혼을 원한다고 답했다. 물론 1932년의 ‘백인 여대생’만을 상대로 조사한 데이터와는 차이가 있겠지만, 결혼에 대한 생각이 크게 달라진 것만은 확실하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