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년 02월 25일

사우디아라비아 메카에 건설 중인 ‘세계에서 가장 큰 호텔’

무려 35억 달러의 예산과 면적 140만 평방미터에 달하는 거대한 프로젝트로 사우디아라비아 메카에 짓고 있는 아부라즈 쿠다이(Abraj Kudai).

 

완공되면 45층 높이의 12개 건물로 세계 최대 규모의 호텔로 등극하지만 여전히 건설 중에 있다.

 

무려 35억 달러의 예산과 면적 140만 평방미터에 달하는 거대한 프로젝트로 사우디아라비아 메카에 짓고 있는 아부라즈 쿠다이(Abraj Kudai). 1


이 호텔은 당초 2017년에 오픈할 예정이었지만 재정 문제로 공사가 중단되었고 2019년, 늦어도 2020년에는 완공을 목표로 했지만 여전히 늦어지고 있다.

 

무려 35억 달러의 예산과 면적 140만 평방미터에 달하는 거대한 프로젝트로 사우디아라비아 메카에 짓고 있는 아부라즈 쿠다이(Abraj Kudai). 3
▲ 상공에서 본 아부라즈 쿠다이(Abraj Kudai) 예상도


아부라즈 쿠다이 호텔의 객실은 무려 1만 개, 70개의 레스토랑과 4개의 헬기 착륙장도 갖추게 된다. 특히 건물의 다섯 개 층은 오로지 사우디 왕실을 위한 특별 공간이다.

 

무려 35억 달러의 예산과 면적 140만 평방미터에 달하는 거대한 프로젝트로 사우디아라비아 메카에 짓고 있는 아부라즈 쿠다이(Abraj Kudai). 5


12개 건물 중 10개는 4성급, 2개는 5성급 호텔로 예정되고 있으며 매년 1500만 명이 찾는 무슬림들의 성지인 메카인지라 영업이익은 걱정 없을 것으로 보였으나 코로나 사태가 언제까지 이어질지가 미지수다.

답글 남기기

이메일 주소는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필드는 *로 표시됩니다